'팬텀싱어 올스타전' 명예 건 시즌 대항전 돌입…파격 유닛 탄생

2021-02-23 15:41:11



[스포츠조선 이승미 기자]상상하지 못할 파격적인 유닛이 탄생했다.



23일(화)에 방송되는 JTBC '팬텀싱어 올스타전'에서는 각 시즌별 새로운 조합의 탄생을 예고한 '시즌 대항전' 미션이 공개된다.

최근 진행된 '팬텀싱어 올스타전'의 녹화에서 올스타들은 각 시즌의 명예를 걸고 나오는 만큼 그 어느 때보다 열정 가득한 무대를 선보였다. 이전에도 없었고 앞으로도 없을 새로운 조합으로 팀을 이뤄 레전드라 불릴 만한 무대가 끊임없이 쏟아졌다.

시즌1의 유닛을 본 리더 고훈정은 "이 유닛을 오늘 이렇게 보게 된 게 영광스럽다"고 전해 기대감을 높였다. 이들은 '이 조합을 왜 이제야 봤는가' 탄식이 나올 정도로 새롭지만 완벽한 하모니를 만들며 보는 이들로 하여금 무대에 빠져들게 했다.시즌2에서는 세계적인 오페라스타 '미라클라스' 김주택과 팬텀싱어 공식 전략가 '포레스텔라' 조민규가 듀엣으로 출격한다. 어제의 적이 오늘의 동지로 만난, 이 조합은 그동안의 앙숙 케미를 환상의 하모니로 풀어내며 아주 뜨거운 무대를 준비했다고 전해진다.

시즌3에서는 그동안 한 번도 만나지 못했던 2명의 테너, '라포엠'의 유채훈과 '라비던스'의 존노의 만남이 예고됐다. 이 둘의 만남이 성사 됐다는 말에 올스타즈들과 현장 응원단의 관심과 이목을 집중 시켰다. 특히 이들은 팬텀싱어 사상 한 번도 시도하지 않았던 새로운 장르의 무대를 선사하며 현장 응원단들에게 신선한 충격을 안겼다.

신박한 유닛이 보여주는 새로운 무대는 2월 23일(화) 밤 10시 30분에 방송되는 JTBC '팬텀싱어 올스타전'에서 확인 할 수 있다.

이승미 기자 smlee0326@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