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미라 "뭔가 서로 짜고 치는 느낌"…子 서호·반려견 사료쟁탈전에 허탈웃음

2021-02-23 13:32:47



[스포츠조선닷컴 김수현기자] 배우 양미라가 아들과 함께 한 근황을 전했다.



양미라는 23일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뭔가 서로 짜고 치는 느낌"이라며 영상을 게재했다.

그 안에는 반려견의 사료 기계를 매만지는 서호 군과 그를 말리는 엄마 양미라의 모습이 담겼다.

서호 군이 기계를 만져 사료가 나오자 반려견은 얼른 다가와 기회를 놓치지 않고 사료를 쟁취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배우 양미라는 지난 2018년 2살 연상의 사업가 정신욱 씨와 결혼, 지난해 6월 아들 서호 군을 품에 안았다.

shyun@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