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SK, 25일 홈 KGC전부터 유료관중 전환. 10% 입장허용

2021-02-18 12:34:16



[스포츠조선 이원만 기자] 남자 프로농구 서울 SK가 수도권 거리두기 단계 완화에 따라 홈경기 관중 입장을 개시한다.



SK구단은 18일 보도자료를 통해 "수도권 거리두기가 2단계로 격하됨에 따라 25일 오후 7시에 열리는 안양 KGC와의 홈경기부터 유관중으로 경기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SK는 1층 코트석을 제외한 2층 특석과 3층 일반석의 10% 이내인 490명까지 관중을 입장시킬 계획이다.

SK는 유관중 전환을 기념해 이날을 '프레주빈 데이'로 정하고 입장 관중 전원에게 프리미엄 영양식 프레주빈 세트를 제공하고 프레주빈 슛 이벤트를 통해 성공한 팬에게는 LG WING 휴대전화와 프레주빈 음료 1박스 등을 선물로 증정한다. 한편, 이번 유관중 전환은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가 조정될 경우 변경될 수 있다.

이원만 기자 wman@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