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성년 치매환자 연 200명 육박…"디지털 기기 과용 탓"

2021-02-12 09:05:10

더불어민주당 이탄희 의원. [연합뉴스 자료사진]

미성년 치매 환자가 매년 200명 가까이 발생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12일 더불어민주당 이탄희 의원이 국민건강보험공단으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2015부터 5년간 10대 이하 치매 환자가 944명 발생했다.

지난해의 경우 1∼6월 발생한 치매 환자는 114명이었다.

이탄희 의원은 "젊은층에서 치매는 유전적 요인만이 아니라 스트레스와 디지털 기기의 과도한 사용에 따른 기억력 저하 등에 영향을 받는다"며 "청소년들이 적절한 운동과 지속적인 뇌 활동을 하도록 더 많은 관심과 지원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sncwook@yna.co.kr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