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면 뭐하니' 유재석X데프콘X김종민, 이효리+5만 시청자와 '먹방+쿡방' 라이브 [종합]

2021-01-14 23:47:52



[스포츠조선닷컴 정안지 기자] MBC '놀면 뭐하니?' 유재석, 데프콘, 김종민이 랜선 먹방을 선보였다.



14일 '놀면 뭐하니?' 공식 유튜브 채널에서는 '밥 한번 먹자' 라이브 방송이 진행됐다.

이날 유재석은 산적, 데프콘은 선비, 김종민은 머슴 옷을 입고 등장해 초반부터 웃음을 안겼다. '밥 한번 먹자' 인 만큼 세 사람은 가마솥 밥, 부대찌개, 고기까지 다양한 먹방을 예고했다.

먼저 가마솥에 밥을 짓기 위해 장작을 패서 불을 땠다. 유재석은 "밥이 타던 질던 그냥 간다"며 가마솥 밥을 확인했고, 예상외로 맛있게 된 가마솥 밥에 감탄했다. 이 과정에서 바삭한 누룽지로 ASMR 방송을 진행하고 "연기가 너무 맵다"며 물 안경을 착용하는 등 다양한 콘텐츠와 모습으로 시선을 끌었다.

이때 유재석은 이효리도 시청 중이라는 소식을 전해 듣고, "효리야, 상순아 잘 있냐"며 안부를 전했다. 그러자 데프콘은 이효리를 향해 "왜 내 기를 죽이려고 하느냐, 톱스타 만나고 싶다"고 했다. 이를 본 이효리는 댓글로 "가서 셋 다 기죽이고 싶다. 죽이러 간다"고 해 웃음을 안겼다.

부대찌개 타임. 그러나 쉽지 않은 요리에 유재석은 "'밥 한번 먹자'인데 밥 한번 먹기 힘들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우여곡절 끝에 완성된 부대찌개에 세 사람은 "너무 맛있다. 국물이 예술이다"며 제대로 먹방을 선보였다.

이어 차돌박이, 계란프라이까지 가마솥 뚜껑에 구워 먹으며 시청자들의 침샘을 제대로 자극했다. 뿐만 아니라 다양한 상황극까지 선보이며 웃음을 안기기도 했다.

2시간 가까이 진행된 라이브에는 무려 5만여명의 시청자들이 참여, 유재석은 방송 말미 " 업그레이드 된 메뉴로 돌아오겠다"고 예고해 기대감을 높였다.

한편 '놀면 뭐하니'는 매주 토요일 오후 6시 30분 방송된다.

anjee85@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