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화♥' 함소원, 자기 몸매에 푹 빠져…감탄ing "이 몸매 어쩔 거니~" [in스타★]

2021-01-14 15:08:53



[스포츠조선닷컴 김수현기자] 방송인 함소원이 자신의 몸매에 푹 빠졌다.



함소원은 14일 인스타그램에 "#어쩔꺼니"라는 글과 함께 영상을 게재했다.

영상에는 대기실로 보이는 장소에서 머리부터 발끝까지 풀세팅을 한 뒤 촬영을 대기하고 있는 함소원의 모습이 담겼다.

함소원은 대기실에서 허리를 돌리며 웨이브 춤을 추는 등 끼를 폭발시켰다. 그는 "어쩔거니~ 이 몸매 어쩔거니"라며 자아자찬을 해 눈길을 끌었다.

장난스럽게 노래를 부르는 함소원은 잘록한 허리와 가녀린 몸매 라인을 자랑해 감탄을 자아냈다.

한편, 함소원과 진화는 18살의 나이차이를 딛고 2018년 결혼, 현재 TV조선 '아내의 맛'에 출연 중이다.

shyun@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