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단시켜' 배달 초보 신동엽→16년차 혼자남 이규한..배달 부캐 공개

2021-01-14 14:00:14



[스포츠조선 조지영 기자] MBC '배달고파? 일단 시켜!'에서 소문난 '맛잘알' 신동엽, 현주엽, 이규한의 첫 만남이 공개 된다. 미식에 일가견이 있는 세 사람이 첫 만남부터 배달 음식을 양껏 시켜 먹는 모습이 포착돼 눈길을 모은다.



미식가 신동엽은 배달 앱을 단 한번도 사용해본 적이 없는 의외의 '배린이'임을 고백하며 배달 음식 맛에 대한 의구심을 드러냈다. 그런 그가 배달의 신세계를 접하고 기대 이상의 배달 음식에 맛에 격한 감동을 드러냈다고 해 기대를 모은다.

오는 16일 토요일 밤 9시 50분 첫 방송되는 MBC 파일럿 예능 '배달고파? 일단 시켜!'(이하 '일단 시켜!')에서는 신동엽, 현주엽, 이규한이 첫 녹화 전 만남의 자리에서 배달 음식을 시켜먹는 모습이 공개 된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이미 연예계에서 미식가로 정평이 난 신동엽과 요즘 예능 대세로 떠오르며 바쁜 활동을 이어가고 있는 현주엽, 그리고 미식이라면 빠질 수 없는 이규한까지 연예계 대표 '맛잘알'들이 한 자리에 모여 궁금증을 끌어올린다.

혼자 산 지 16년 차인 '혼자남' 이규한은 거의 매일 배달을 시켜먹는 '배달 경력자'로 배달 앱 속 또 다른 자아(?)인 '배달 부캐'를 공개 해 모두를 빵 터지게 만들었다는 전언이다.

한편 블로그 세대인 신동엽은 "맛집 정보는 블로그에서 보는 거 아니냐"면서 현주엽과 함께 옛날 사람임을 인증하기도. 그는 "아주 맛있는 배달 음식은 없지 않나"하는 편견이 있다고 밝혔지만 자신이 알고 있던 유명 맛집을 배달 앱에서 발견하자 "배달 앱 볼만 하네~"라며 급 신뢰감을 보였다고 해 폭소를 유발한다.

이규한은 배달 경험이 없는 '배린이' 신동엽, 현주엽에게 배달 앱 사용법을 알려주며 그 자리에서 직접 배달 주문 접수에 나섰다. 마치 식당에 온 듯 신동엽과 현주엽의 폭풍 주문으로 멘붕에 빠진 이규한의 모습이 웃음을 자아낸다.

주문한 음식이 배달되자 현주엽은 유감없이 먹본능을 발휘하며 단 세 입만에 그릇을 깨끗이 비워내는가 하면 놀라운 스피드로 눈 깜짝할 새 싹쓸이 먹방을 보여줬다고 해 기대를 모은다.

특히 현주엽은 "맛을 결정짓는 것 중에 하나가 양"이라는 확고한 음식 지론을 펼치며 첫 회부터 '먹크라테스' 캐릭터를 구축하기도. 그런가 하면 그는 뜻밖의 충격적인 먹취향을 공개하며 신동엽과 이규한을 질색팔색하게 만들었다고 해 궁금증을 끌어올린다.

첫 만남부터 배달 먹방까지 배달 음식 완전 정복에 나선 '맛잘알' 신동엽, 현주엽, 이규한의 모습은 16일 방송 되는 '배달고파? 일단 시켜!'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배달고파? 일단 시켜!'는 대한민국 대표 미식가, 대식가, 먹방계 샛별 5인의 생생한 리얼 리뷰를 통해 특급 배달 맛집을 찾아 나서는 국내 최초 배달 맛집 리뷰 예능이다. MC 신동엽을 필두로 현주엽, 박준형, 이규한, 셔누가 출연하며, 3부작으로 기획돼 오는 16일 밤 9시 50분 첫 방송된다.

조지영 기자 soulhn1220@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