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폴리, 아스널 키에런 티어니 장기임대로 영입 추진

2021-01-12 02:00:42

아스널 키에런 티어니.AP연합뉴스

[스포츠조선 류동혁 기자] 아스널의 레프트백 키어런 티어니를 나폴리가 노리고 있다. 장기 임대 형식이다.



영국 더 텔레그래프지는 11일(한국시각) 나폴리가 아스널의 키에런 티어니를 장기임대로 노리고 있다(Napoli have made Arsenal's Scotland defender Kieran Tierney a long-term target)'고 보도했다.

스코틀랜드 출신의 티어니는 올해 23세다. 레프트백과 센터백을 동시에 소화할 수 있는 수비수다. 하지만 공격능력도 상당하다. 특히 강력한 스피드와 깔끔한 크로스로 아스널 공격의 주된 공격 루트 중 하나다.

셀틱에서 유소년 클럽을 거쳐 2014년 프로 생활을 시작했고, 2019년 아스널에 영입됐다.

올 시즌 아스널이 시즌 초반 극도의 부진을 보이고 있지만, 티어니의 플레이는 견고하다. 왼쪽에서 끊임없이 찬스를 만들어주고 있고, 수비에서도 강력한 태클 능력을 앞세워 군더더기가 없다.

단, 스포츠 탈장 증세가 있고, 부상 위험도가 있는 선수다. 나폴리가 과연 티어니를 영입할 수 있을까. 류동혁 기자 sfryu@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