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약품, 아트엠콘서트 '비올리스트 김규현 신년 콘서트' 개최

2021-01-11 10:44:07



현대약품이 오는 14일 오후 7시 30분, 네이버 V-LIVE를 통해 비올리스트 김규현과 함께 하는 137회 아트엠콘서트, '2021 신년 콘서트'를 개최한다.



올해 첫 아트엠콘서트에 서는 김규현은 바이올린으로 지난 2007년 한국예술종합학교에 조기 입학해 영재로서 두각을 보이며 주목을 받은 아티스트다.

졸업 후에는 프랑스의 파리국립고등음악원에서 세계적인 비올리스트 앙투앙 타메스티를 사사하며 비올리스트로서의 기반을 다진 후, 독일의 베를린콘체르트하우스 오케스트라 아카데미에 선발되며 비올리스트로서의 기량을 인정받았다.

또 독일에서는 마그데부르크 필하모닉오케스트라에서 객원 수석을 역임했으며, 베를린국립음대에서 빌프리드 슈트렐레의 사사로 솔로마스터 과정을 졸업하기도 했다.

현재는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젊은 현악사중주단 '노부스 콰르텟'의 비올리스트로 활동하고 있으며, 그 동안 피에르불레즈 홀, 퀼른 필하모닉, 위그모어 홀 등 세계적인 공연장과 베를린 뮤직페스티벌, 비상부르 뮤직페스티벌 등 세계 유명 페스티벌에서 초청받아 무대에 서기도 했다.

김규현은 이번 '2021 신년 콘서트'에서 슈베르트의 '아르페지오네 소나타 가단조, 작품 821'과 브루흐의 '로망스 바장조, 작품 85', 브람스의 '비올라 소나타 제 2번 내림마장조, 작품 120-2' 등을 선보이고, 실시간 채팅을 통해 관객과 소통하는 시간도 가질 예정이다.

현대약품 관계자는 "비올리스트 김규현은 국내뿐만 아니라 세계 다양한 무대에서 활동하며, 부드러운 카리스마와 풍부한 감성으로 호평을 받고 있는 아티스트"라며 "올해 첫 아트엠콘서트와 함께 따뜻한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현대약품은 지난 2009년부터 '아트엠콘서트'를 통해 국내외 인지도 높은 아티스트 및 젊고 유망한 라이징스타들이 관객과 만날 수 있는 자리를 꾸준히 마련해왔으며, 이러한 공로를 인정받아 최근 문화체육관광부로부터 '문화예술후원우수기관'으로 세번째 인증을 받은 바 있다. 장종호 기자 bellho@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