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시티 전 선수 "그릴리쉬, 맨시티 갈 수 있다고 들었어"

2021-01-11 17:26:18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스포츠조선 박찬준 기자]맨시티도 잭 그릴리쉬 영입에 관심을 보이는 모습이다.



그릴리쉬는 잉글랜드에서 가장 핫한 미드필더 중 하나다. 특히 잉글랜드 선수에게 없는 창의성이 돋보인다. 세계 최고의 미드필더로 불리는 케빈 더 브라이너도 그릴리쉬의 플레이에 엄지를 치켜올린 바 있다.

과거 맨시티에서 뛰었던 수비수 네덤 오누오하는 11일(한국시각) 사커AM에 출연, 맨시티가 그릴리쉬의 잠재적 행선지가 될 수 있다고 전했다. 오누오하는 "솔직히, 나는 그가 맨시티로 갈 수 있다고 들었다"며 "그릴리쉬는 톱 플레이어"라고 했다.

현재 그릴리쉬는 맨유의 관심을 받고 있지만, 맨시티도 러브콜을 보내며 상황은 더욱 복잡해질 수 있다.

박찬준 기자 vanbasten@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