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끝판왕' 권아솔, 로드FC대표로 국회 간담회 참석해 실내체육시설 고충 설명

2021-01-08 14:25:00

로드FC 파이터 권아솔이 국회에서 열린 실내체육시설 코로나19 방역지침 개선을 위한 간담회에 참석해 실내체육시설의 현재 상황에 대해 설명했다. 사진제공=로드FC

[스포츠조선 권인하 기자]로드 FC 전 라이트급 챔피언인 격투기 선수 권아솔이 국회에서 체육인들의 목소리를 전달했다.



권아솔은 8일 서울시 영등포구 국회의사당에서 열린 실내체육시설 코로나19 방역지침 개선을 위한 간담회에 참여했다.

간담회에는 김정배 문화체육부 2차관, 전용기 국회의원 등이 자리해 최근 불거진 실내체육시설에 관한 방역정책에 대해 정부의 입장과 일선 체육인들의 입장을 가감 없이 토론하고 향후 상생할 수 있는 대책에 대해 논의했다. 권아솔은 로드FC를 대표해 실내체육시설의 현재 상황과 정책 개선을 위한 의견을 전달했다.

간담회장을 나온 권아솔은 "일선 관장님들과 코치들의 고충을 설명했다. 1년째 정부 정책을 따른 로드 FC 체육관 및 격투 종목 체육관, 헬스장 등 실내체육시설은 형평성 있는 방역정책을 원한다. 생존을 위한 최소한의 것 들은 허용해달라고 했다"고 말했다.권인하 기자 indyk@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