짜파구리·코로나에…올해 라면 수출 6억달러 사상 최대

2020-12-21 08:19:38

[정연주 제작] 일러스트

올해 라면 수출액이 약 6억 달러로 사상 최대를 기록할 것으로 전망된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외국에서도 한국 라면이 비상식량으로 주목받은 점이 일조했다. 영화 '기생충'에 나온 '짜파구리'(짜파게티+너구리)의 홍보 효과도 봤다.

21일 관세청과 식품업계에 따르면 올해 1~11월 라면 수출액은 5억4천972만 달러로 지난해 동기보다 28.4% 늘었다. 이미 지난 한 해 수출액(4억6천700만 달러)을 넘었다.

국가별로 수출액을 보면 중국이 1억3천856만 달러로 전체의 25.2%를 차지해 가장 많았고 그다음으로 미국(7천284만 달러), 일본(4천498만 달러), 태국(2천466만 달러), 필리핀(2천237만 달러) 등의 순이었다.

연간 라면 수출액은 2016년 2억9천만 달러에서 2017년 3억8천만 달러, 2018년 4억1천만 달러, 지난해 4억7천만 달러로 증가했다.


이달 수출액이 지난달 수준만 유지해도 올해 라면 수출액은 5억 달러를 단숨에 넘어 6억 달러에 육박할 것으로 예상된다.

식품회사들이 해외 공장에서 직접 생산해 판매하는 것까지 고려하면 외국에서 소비되는 한국 라면 규모는 훨씬 크다.

농심의 경우 중국과 미국에 공장을 두고 신라면과 너구리, 짜파게티, 육개장 사발면 등을 생산·판매하고 있다.

농심 관계자는 "국내에서 수출하는 만큼 중국과 미국에서 각각 라면 매출이 나온다"며 "해외법인 매출까지 고려하면 라면 수출 규모는 더 크다"고 설명했다.

팔도는 러시아와 베트남 현지법인을 통해서도 라면을 판매하는데 이들 법인의 올해 1~3분기 매출은 각각 1천685억 원과 263억 원으로 순수 국내 총수출액(896억 원)을 크게 웃돌았다.
팔도의 컵라면 '도시락'은 러시아에서 선풍적인 인기를 끌어 전체 컵라면 시장 점유율이 60%를 넘는다.


삼양식품은 해외 공장 없이 전량 국내에서 생산된 라면을 수출한다.

삼양식품의 올해 1~3분기 수출액은 2천864억 원으로 작년 한 해 수출액(2천727억 원)을 이미 넘었고 내수 판매액(2천111억 원)도 크게 추월했다.

특히 삼양식품 히트작인 '불닭볶음면' 관련 라면과 간편식 등의 수출이 올해 들어 3분기까지 2천460억 원으로 전체 수출액의 85.9%를 차지했다.
주로 국내에서 생산해 수출하는 오뚜기의 경우 올해 라면 수출액은 지난해 동기보다 20~30% 늘었다.


[표] 라면 수출액 추이 (단위: 천달러)
┌─────────────┬───────────────────────┐
│ 연도 │ 수출금액 │
├─────────────┼───────────────────────┤
│ 2000 │ 91,484 │
├─────────────┼───────────────────────┤
│ 2001 │ 109,064 │
├─────────────┼───────────────────────┤
│ 2002 │ 131,363 │
├─────────────┼───────────────────────┤
│ 2003 │ 149,096 │
├─────────────┼───────────────────────┤
│ 2004 │ 156,842 │
├─────────────┼───────────────────────┤
│ 2005 │ 135,880 │
├─────────────┼───────────────────────┤
│ 2006 │ 102,635 │
├─────────────┼───────────────────────┤
│ 2007 │ 115,665 │
├─────────────┼───────────────────────┤
│ 2008 │ 129,518 │
├─────────────┼───────────────────────┤
│ 2009 │ 141,910 │
├─────────────┼───────────────────────┤
│ 2010 │ 157,204 │
├─────────────┼───────────────────────┤
│ 2011 │ 186,732 │
├─────────────┼───────────────────────┤
│ 2012 │ 206,229 │
├─────────────┼───────────────────────┤
│ 2013 │ 212,529 │
├─────────────┼───────────────────────┤
│ 2014 │ 208,455 │
├─────────────┼───────────────────────┤
│ 2015 │ 218,799 │
├─────────────┼───────────────────────┤
│ 2016 │ 290,366 │
├─────────────┼───────────────────────┤
│ 2017 │ 380,991 │
├─────────────┼───────────────────────┤
│ 2018 │ 413,094 │
├─────────────┼───────────────────────┤
│ 2019 │ 466,996 │
├─────────────┼───────────────────────┤
│ 2020 │ 549,723 │
└─────────────┴───────────────────────┘
※ 2020년은 1~11월 기준
kaka@yna.co.kr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