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C영상] 손가락 부상 박석민, '입술 꽉 깨물고 타격 훈련'

2020-11-21 13:27:58

타격 훈련을 하고 있는 박석민.

[스포츠조선 송정헌] 21일 고척 스카이돔에서 NC와 두산의 KS 4차전 경기가 열린다. 경기 전 NC 박석민이 동료들과 함께 훈련했다. 박석민은 3차전 안타를 치고 2루 슬라이딩 과정에서 손가락 부상을 당했다. 경기 도중 교체 아웃된 박석민은 4차전 경기를 앞두고 동료들과 함께 훈련에 임했다.



박석민은 타격 훈련 도중 손가락 고통을 호소하며 수비 훈련만 했다. 타격 도중 손가락에 통증을 느낀 것이다.

박석민은 4차전 선발 명단에서 제외됐다. 박석민의 3루 자리는 지석훈이 대신한다. KS에서 수비 실책과 부상으로 팀에 도움이 되지 못하고 있는 박석민은 절치부심 반등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4차전은 두산 이민규와 NC 송명기가 맞대결을 펼친다. 고척=송정헌 기자 songs@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