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체육진흥공단과 함께하는 '사이클 꿈나무 스포츠 의류 전달식'

2020-11-20 00:25:22

국민체육진흥공단 김성택 기금조성 총괄본부장이 경륜훈련원을 찾아 사이클 꿈나무들에게 훈련 등에 필요한 의류를 전달하고 있다, 사진제공=건전홍보팀

국민체육진흥공단 기금조성총괄본부가 대한민국 국가대표선수회에서 후원받은 1100만 원 상당의 후원물품을 영주제일고 등 사이클 꿈나무에게 전달했다. 지난 12일 경북 영주에 위치한 경륜훈련원에서 열린 전달식에는 김성택 기금조성총괄본부장, 김기운 대한자전거연맹 전무와 사이클 꿈나무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날 전달된 후원물품은 방풍 재킷과 티셔츠, 사이클 저지와 하의 등 200여 점(105벌)의 다양한 사이클 관련 의류로 꿈나무들이 훈련을 할 때 유용하게 활용될 것으로 보인다. 전달식에 참석한 김성택 기금조성총괄본부장은 "우수한 사이클 꿈나무들이 잘 성장해 뛰어난 역량을 펼치는 것이 경륜의 미래라고 생각한다. 앞으로 여러분들이 훌륭한 사이클 선수가 되길 응원하겠다. 자신의 목표를 세워 뚜벅뚜벅 한 걸음씩 나아가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후원물품을 받은 영주제일고 최수민 학생은 "평소 훈련할 때 자비로 사이클 의류와 용품을 구입하다 보면 경제적 부담이 컸었는데 선후배들과 함께 모여 좋은 물품을 받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 앞으로 열심히 훈련해 훌륭한 사이클 선수되고 싶으며 언젠가 경륜선수에 도전하는 것이 꿈이다"라며 포부를 밝혔다.

한편 국민체육진흥공단 기금조성총괄본부는 지난 2009년부터 사이클 꿈나무 선수 육성과 발굴을 위해 대한자전거연맹에 꾸준히 지원하고 있으며 올해도 2억 원을 전달한 바 있다. 동 사업은 사이클 종목의 저변 확대와 우수선수 육성을 통해 국위선양을 하는데 기여를 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이원만 기자 wman@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