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비절라인코리아, 성장기 II급 부정교합 치료 도움 'MA' 출시

2020-11-18 17:17:12



글로벌 투명교정장치 브랜드 인비절라인 코리아는 성장기 II급 부정교합 치료에 도움을 주는 '맨디뷸러 어드밴스먼트(MA)'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인비절라인의 MA는 얼라이너 양 끝의 프리시전 윙(precision wings)을 이용해 하악을 전방으로 이동시키는 시스템이다. 기존 인비절라인 얼라이너에 해당 기능을 추가할 수 있으며, 하악 후퇴(mandibular retrusion)로 인한 성장기 II급 부정교합 환자 중 영구치열기 또는 안정적인 후기 혼합치열기의 성장기 환자에 권장된다.

MA는 ▲간편한 솔루션, ▲효율적인 치료, ▲환자 친화적 장치 등의 장점이 있다. 먼저, 하악의 전방이동과 치아 교정이 동시에 가능하다. 또한 치과 의사의 처방에 따라 1회 이상의 점프에 의해 효율적으로 하악의 전방이동 및 전진 위치를 유도한다. 마지막으로, 상하악의 프리시전 윙이 맞물릴 때 얼라이너의 가장자리가 치은에 닿지 않도록 치은 인접면을 짧게 유지, 환자를 고려해 보다 편안한 착용감을 느낄 수 있도록 디자인됐다.

MA는 이미 APAC에는 수년전에 론칭된 기능으로, 현재까지 1만7000개의 케이스가 진행되었으며 올해 9월 기준 약 5000여개의 케이스가 MA로 치료를 시작했다.

인비절라인 코리아 관계자는 "전세계 인구의 30% 이상, 교정 환자의 60% 이상을 차지하는 어린이, 청소년 환자들에게 보다 효과적인 치료 시스템을 소개할 수 있어 기쁘다. 맨디뷸러 어드밴스먼트는 간편성, 효율성, 환자 친화적인 요소를 갖춰 성장기 청소년의 II급 부정교합 치료에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900만 인비절라인 교정 치료 데이터를 바탕으로 앞으로도 진화와 혁신을 거듭하는 인비절라인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인비절라인을 이용한 치아 교정은 연령대에 상관없이 인비절라인 교육을 이수한 전문의와의 상담을 통해 가능하며, 자세한 내용은 인비절라인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장종호 기자 bellho@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