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드FC]' 악동' 권아솔, 이젠 글로벌 도발 "메이웨더 한판 붙자!"

2020-11-16 17:41:31

권아솔 SNS캡쳐. 사진제공=로드FC

[스포츠조선 권인하 기자]로드 FC의 '악동' 권아솔이 '복싱 스타' 플로이드 메이웨더에게 복싱 대결을 신청했다.



권아솔은 지난 13일 아프리카TV '권아솔의 뒷담화' 방송을 진행하며 메이웨더와의 대결을 언급했다. 자신이 메이웨더랑 붙어도 자신이 있다는 것이다.

메이웨더와의 대결 언급은 한 국내 언론사에 나온 메이웨더의 기사를 권아솔이 읽으면서 시작됐다. 해당 기사에 따르면 메이웨더는 "나는 여전히 돈이 고프다. 격투기 선수와의 대결을 환영한다"고 했다.

권아솔은 메이웨더의 기사를 보여주며 "내가 바라던 기사다. 팬들이 도와주면 메이웨더랑 싸울 수도 있다. 최근에 일본 라이진에서 나스카와 텐신과 복싱 매치를 했다. 메이웨더는 복싱이 아니면 시합을 하지 않는다. 맥그리더와도 복싱 룰로만 시합을 했다. 나도 복싱을 해보고 싶었다. 메이웨더와 한번 시합을 해보고 싶다"고 말했다.

방송이 끝난 뒤 권아솔은 자신의 SNS에 방송 캡쳐 화면을 올리며 "메이웨더... 한판 붙자!"라는 글을 올렸다.권인하 기자 indyk@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