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PL현장전반]'손흥민 1골-1도움' 토트넘 웨스트햄에 전반 3-0 앞서나가

2020-10-19 01:17:08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토트넘홋스퍼스타디움(영국 런던)=이건 스포츠조선닷컴 기자]손흥민(토트넘)이 전반 45분 동안 1골-1도움을 기록했다. 토트넘은 웨스트햄을 상대로 3-0으로 앞선 채 전반을 마쳤다.



토트넘은 18일 오후(현지시각)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웨스트햄과 격돌했다. 손흥민은 선발로 출전했다. 케인도 함께였다. 기대를 모았던 가레스 베일의 선발 출전은 불발됐다. 베일은 벤치에서 경기를 시작했다.

전반 45초만에 손흥민이 첫 골을 넣었다. 토트넘이 허리에서 볼을 낚아챘다. 케인이 볼을 잡고 수비 뒷공간으로 패스를 찔렀다. 손흥민이 볼을 잡았다. 수비수를 앞에 놓고 개인기로 흔든 뒤 오른발로 감아찼다. 골네트를 갈랐다. 리그 7호골(시즌 8호)이었다.

토트넘의 골폭풍은 멈추지 않았다. 전반 8분 두번째 골을 넣었다. 이번에는 손흥민 도움, 케인 골이었다. 손흥민이 문전 앞에서 볼을 잡았다. 2선에 있던 케인에게 패스했다. 케인은 개인기로 수비수를 제친 뒤 그대로 슛팅했다. 골문을 갈랐다.

토트넘은 16분 다시 한 골을 추가했다. 손흥민이 역습 상황에서 볼을 잡았다. 측면으로 뛰는 레길론에게 패스했다. 레길론이그대로 잡고 크로스를 올렸다. 전방으로 뛰어들던 케인이 그대로 헤더, 골망을 흔들었다.

웨스트햄은 이후 만회골을 만들기 위해 공세를 펼쳤다. 그러나 토트넘을 흔들지 못했다. 오히려 토트넘에게 역습을 허용하며 흔들렸다.

결국 전반은 토트넘이 3-0으로 크게 앞선 채 마쳤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