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은, 남편 '♥정조국' 품에 쏙 "같이 있으니 좋다"…결혼 12년차 꿀 뚝뚝

2020-10-18 21:04:30



[스포츠조선닷컴 이지현 기자] 배우 김성은이 남편 정조국과의 애틋한 만남을 자랑했다.



18일 김성은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무리 바닷바람이 좋아도 애둘 데리고는 너무 힘들었는데, 경기 이기고 달려온 신랑 상봉, 아빠가 애들이랑 놀아주니 저도 겨우 바닷바람에 치마좀 날려봤어요~ 신랑, 같이 있으니까 좋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한 사진에는 바닷가에서 두 아이들과 시간을 보내고 있는 김성은 부부의 모습이 담겼다. 특히 남편 정조국과 상봉한 김성은은 품에 꼭 안기는가 하면, 잔을 들고 여유있는 시간을 만끽했다.

한편 김성은은 2009년 축구선수 정조국과 결혼해 슬하에 2남 1녀를 두고 있다. 현재 한채아와 유튜브 채널 '일용언니'를 개설, 다양한 콘텐츠들로 팬들과 소통하고 있다.

olzllovely@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