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일부터 만 70세 이상 독감 백신 무료 접종…만 62~69세는 26일부터 가능

2020-10-18 13:46:33

만 70세 이상 어르신은 19일부터 지정된 의료기관이나 보건소에서 인플루엔자(독감) 백신을 무료로 접종받을 수 있다.



질병관리청은 '2020~2021절기 어르신 대상 인플루엔자 국가 예방접종 지원 사업'을 19일부터 시작한다. 접종 대상자는 만 62세 이상 총 1058만명으로 추정된다.

이번 접종은 코로나19 상황이 이어지고 있는 만큼 백신 접종은 '사회적 거리두기'를 지키면서 순차적으로 진행된다.

이에따라 19일부터는 1950년 12월 31일 이전 출생자인 만 70세 이상이 무료 접종을 받을 수 있다. 1951~1958년 출생자인 만 62~69세는 이달 26일부터 연말까지 무료 접종이 가능하다.

독감 백신은 건강 상태가 좋을 때 접종하는 게 좋으며 접종 시작일로부터 며칠 동안은 사람들이 몰려 혼잡할 수 있는 만큼 가급적 피하는 게 좋다.

예방접종도우미 누리집 등에서 지정 의료기관을 확인한 뒤 일정을 사전에 예약하는 것도 도움이 된다.

접종 기관을 방문할 때는 무료 예방접종 대상인지 확인하는 데 필요한 신분증(주민등록증 또는 국민건강보험증 등)을 챙겨야 한다.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접종 대상자와 보호자 모두 마스크를 착용해야 한다.

또한 현재 아픈 증상이 있거나 평소 앓고 있는 만성질환이 있다면 의료진에게 미리 알려야 한다.

접종 후에는 바로 귀가하지 말고 15~30분간 기다리며 이상 반응이 있는지 살펴보는 게 좋다. 접종 당일에는 몸에 무리가 가지 않도록 쉬고 2∼3일간 몸 상태를 주의 깊게 살펴봐야 한다.

이에앞서 지난 13일부터는 만 13~18세 이하 청소년을 대상으로 한 독감 무료예방접종 사업이 시작됐다.

만 12세 이하 어린이와 임신부 대상 무료접종은 지난달 25일부터 재개됐다.

이번 독감 국가예방접종 지원사업 기간은 독감 유행 시기와 함께 항체가 접종 2주 뒤부터 생성되고, 또 이 항체가 평균 6개월 정도 유지되는 점 등을 고려해 오는 12월 31일까지로 결정됐다.

장종호 기자 bellho@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