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자랜드, 17일부터 풍성한 이벤트로 관중맞이 시작

2020-10-14 12:26:15



[스포츠조선 이원만 기자] 남자 프로농구 인천 전자랜드가 17일 오후 2시에 열리는 창원 LG와의 경기부터 관중 입장을 실시한다. 이에 따라 전자랜드는 다양한 이벤트를 마련했다.



전자랜드는 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따른 사회적 거리 두기를 1단계로 완화하고 총 좌석의 30%까지 관중 입장을 허용하면서 17일 LG전부터 관중 입장을 실시하기로 했다. 17일 경기는 14일 오후 2시부터, 18일 경기는 15일 오후 2시부터 전자랜드 홈페이지에서 예매 가능하며, 오렌지 멤버십 구매자들은 오후 1시부터 선예매가 가능하다.

또한 전자랜드는 17일을 '이대허니(Honey) 데이'로 정해 다양한 이벤트를 마련했다. 이날 이대헌과의 인터뷰 및 이대헌 퀴즈, 눈싸움 이벤트, 이대헌 특별 공연, 이대헌 애장품 증정 등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한다. 18일에는 전자랜드의 오랜 팬인 쇼미더머니 출신 랩퍼 행주의 특별 공연이 예정돼 있다.

한편, 17일과 18일 양일간 진행되는 다양한 이벤트는 랜선으로도 참여가 가능하며, 전자랜드 랜선응원 ZOOM 링크는 경기 당일 오후 12시에 전자랜드 SNS를 통해 공개할 예정이다.

이원만 기자 wman@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