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속보] 돌아온 윤성환, 역대 8번째 통산 1900이닝 달성

2020-08-02 17:28:30



[대구=스포츠조선 선수민 기자] 삼성 라이온즈 베테랑 투수 윤성환이 1900이닝을 달성했다.



윤성환은 2일 대구 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열린 키움 히어로즈와의 경기에 선발 등판했다. 그는 2회 두 번째 아웃카운트를 잡으면서 개인 통산 1900이닝을 기록했다. 이는 KBO리그 역대 8번째 기록이다.

윤성환은 꾸준함의 아이콘이다. 2004년 삼성의 2차 1라운드(전체 8순위) 지명을 받고 프로에 데뷔. 2008년 본격적으로 선발 투수로 자리를 잡았다. 2013~2017시즌 5년 연속 170이닝 이상을 투구했고, 2011~2019시즌에는 9년 연속 100이닝 이상을 소화했다.

윤성환은 이날 등판해 1이닝을 삼자범퇴로 막았다. 2회에는 이정후에게 중전 안타를 맞았지만, 박동원을 5-4-3 병살타로 처리했다. 이 아웃카운트를 잡으면서 통산 1900이닝을 달성했다. 역대 최다 이닝 기록은 송진우 한화 이글스 투수 코치로 3003이닝을 기록했다.대구=선수민 기자 sunsoo@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