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승장]KT 이강철 감독 "데스파이네 적절한 타이밍에 변화구 사용 효과적이었다"

2020-07-30 21:48:45

2020 KBO리그 KT 위즈와 한화 이글스의 경기가 14일 수원KT위즈파크에서 열렸다. KT 이강철 감독, 데스파이네. 수원=박재만 기자 pjm@sportschosun.com/2020.07.14/

[광주=스포츠조선 권인하 기자]KT 위즈가 데스파이네의 호투로 KIA 타이거즈를 물리치고 3연승을 달렸다.



KT는 30일 광주에서 열린 KIA와의 원정경기서 선발 오드리사머 데스파이네가 7이닝 동안 8안타 8탈삼진 1실점의 호투를 펼치고 차곡차곡 점수를 쌓으며 4대1로 승리했다.

1회초 로하스의 결승 1타점 2루타와 강백호의 적시타로 2-0으로 앞서면서 경기를 쉽게 풀어갈 수 있었다. 2-1로 쫓긴 5회초 황재균의 적시타 9회초 조용호의 쐐기타가 나오며 안정권에서 경기를 풀어갔다.

KT 이강철 감독은 "선발 데스파이네가 적절한 타이밍에 효과적으로 변화구를 사용하면서 이닝 소화 및 뛰어난 위기관리 능력을 보여줘 에이스 다웠다"라면서 "특히 1회말 배정대의 수비로 실점하지 않았고 심우준의 3안타와 상위타선에서 집중력을 발휘해 승리할 수 있었다"라고 선수들을 칭찬했다. 광주=권인하 기자 indyk@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