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PL 9년차' 日 요시다 마야, 사우샘프턴과 작별[오피셜]

2020-07-01 18:12:59

출전=요시다 마야 트위터

[스포츠조선 윤진만 기자]일본 축구대표팀 수비수 요시다 마야(31)가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클럽 사우샘프턴을 떠난다.



요시다는 1일 개인 SNS를 통해 "금일부로 사우샘프턴과의 계약이 공식적으로 끝났다"고 직접 밝혔다.

요시다는 "팀 동료들, 스태프, 친구들 그리고 팬들에게 작별인사를 하지 못하고 떠나 아쉽다. 하지만... 이 또한 축구 아닌가. 다시 만날 그날을 기다리겠다"고 작별 인사를 남겼다.

요시다는 나고야 그램퍼스, 펜로를 거쳐 2012년 사우샘프턴에 입단했다. 올 시즌까지 프리미어리그에서만 154경기(6골)를 뛰었다.

아시아 수비수가 살아남기 힘들다는 편견을 깨고 무려 8시즌이나 잉글랜드 무대에 살아남았다.

올시즌 하반기에는 출전기회를 찾아 이탈리아 삼프도리아에서 임대선수로 4경기 출전했다.

요시다는 2010년부터 일본 국가대표팀 수비수로 100경기에 출전했다. 윤진만 기자 yoonjinman@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