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민환♥' 율희, 쌍둥이 출산 후에도 여전한 춤선 "역시 아이돌 출신"

2020-07-01 16:54:21



[스포츠조선닷컴 이우주 기자] 라붐 출신 율희가 쌍둥이 출산 후에도 죽지 않은 춤선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율희는 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오늘의 율희의 집. 이번엔 많은 분들이 요청해주셨던 안무 영상이에요 잠시 후 11시에 업로드 됩니다"라는 글과 함께 유튜브 안무 영상을 예고했다.

율희는 유튜브 채널 '율희의 집'을 통해 팬들과 소통하고 있다. 이날 게재된 티저 영상에는 율희가 카밀라 카베요의 곡 '마이 오 마이(MY OH MY)'의 안무를 커버하는 모습이 예고됐다. 율희의 여전한 춤선과 카리스마 넘치는 눈빛이 돋보인다.

영상을 본 네티즌들은 "역시는 역시", "라붐 시절로 돌아간 줄 알았어요", "영상 기대 중이에요"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율희는 FT아일랜드 최민환과 결혼, 아들 재율과 함께 KBS2 '살림하는 남자들2'에 출연하며 많은 사랑을 받았다. 지난 2월 쌍둥이 딸 아린, 아윤을 출산한 율희는 유튜버로 활동 중이다.

wjlee@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