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골-1도움 황희찬 팀 7연패 조기확정, 잘츠부르크 인정 "라이프치히+EPL 1~2팀, 황희찬 영입 제안해왔다"

2020-06-29 07:30:49

잘츠부르크 공격수 황희찬 사진캡처=잘츠부르크 구단 SNS

[스포츠조선 노주환 기자]"라이프치히도 있고, EPL 한두 팀도 황희찬에 영입 제안을 해왔다."



오스트리아 잘츠부르크 구단이 유럽 빅리그의 황희찬(24) 영입 제안을 인정했다. 독일 분데스리가 라이프치히는 물론이고, EPL 클럽들도 잘츠부르크 구단에 황희찬 영입 제안을 한 것이다.

잘츠부르크 크로스토프 프룬드 이사는 "황희찬은 우리와 1년 계약이 남았다. 구단과 얘기를 나눴지만 그는 계약 연장을 원하지 않는다"면서 "몇몇 구단에서 이적 제안이 있었다. 라이프치히도 있고, EPL 구단도 한둘 있다. 황희찬이 그 제안에 흥미를 갖고 있다"고 스카이스포츠와의 인터뷰에서 밝혔다.

황희찬은 이번 2019~2020시즌 종료와 함께 잘츠부르크를 떠나 새로운 클럽으로 이적을 결정하는 수순이다. 그는 잘츠부르크에서 유종의 미를 이미 거뒀다. 황희찬의 향후 거취는 조만간 결정될 것으로 보인다. 독일 라이프치히 아니면 EPL행 중에서 결정이 날 것 같다. 그동안 유럽 매체들에 따르면 황희찬에게 관심을 보였던 EPL 클럽은 울버햄턴, 에버턴, 브라이턴 등이었다.

잘츠부르크는 29일 하르트베르크와의 2019~2020시즌 오스트리아 분데스리가 30라운드 홈경기서 3대0 승리하며 리그 7연패를 조기에 달성했다. 잘츠부르크는 승점 44점으로 두 경기를 남겨둔 채 2위 라피드 빈(승점 35) 보다 승점 9점 앞섰다. 잘츠부르크는 스투름 그라츠전(7월 2일)과 라스크 린츠전(7월 6일)을 남겨두고 있다.

다카와 투톱으로 선발 출전해 81분을 뛴 황희찬은 1골-1도움을 기록했다. 황희찬은 1-0으로 앞선 후반 8분 발치의 도움을 받아 헤딩골을 터트렸고, 6분 후 다카의 쐐기골을 어시스트했다. 황희찬은 이번 시즌 정규리그에서 11골-11도움을 기록 중이다. 모든 경기를 포함하면 38경기서 16골-21도움으로 최고의 시즌이라고 볼 수 있다.

포항 스틸러스 유스 출신인 황희찬은 2016년 1월, 리퍼링(오스트리아)에서 잘츠부르크로 이적했다. 2018~2019시즌은 독일 함부르크(2부)에서 임대로 뛴 후 이번 시즌을 앞두고 복귀했다.

황희찬과 잘츠부르크의 계약은 2021년 6월말까지다. 잘츠부르크 구단이 황희찬의 이적료를 제대로 챙길 수 있는 시기는 이번 여름 이적시장으로 판단하고 있다. 황희찬의 현재 시장 가치(트랜스퍼마르크트 기준)는 1000만유로다. 현재 황희찬의 이적료는 시장 가치 보다 웃돌고 있다고 해외 에이전트들은 전망하고 있다. 노주환 기자 nogoon@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