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서 5명 더 코로나19 확진…사우나·상가 등서 확진자 접촉

2020-06-23 10:19:01

[연합뉴스TV 제공]

대전에서 밤사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5명이 더 나왔다. 이들 모두 기존 확진자와 접촉한 것으로 조사되는 등 4∼5차 감염을 비롯한 지역 내 'n차 감염'이 멈추지 않고 있다.



23일 대전시 등에 따르면 서구 거주 60대 남성(대전 87번 확진자)은 서구 탄방동 둔산전자타운 627호를 방문했다. 이곳에서 74번 확진자를 접촉하면서 지난 21일부터 자가 격리상태에서 검사를 받았다.
서구 거주 60대 여성(대전 90번 확진자)도 둔산전자타운 627호를 방문한 것으로 조사됐다.

중구 거주 60대 여성(대전 88번 확진자)은 다수 확진자가 나온 서구 괴정동 오렌지타운을 찾은 것으로 역학 조사 결과 드러났다.

89번 확진자는 유성구 거주 50대 남성으로, 79번 확진자(60대 남성)가 지난 14일 들렀던 유성구 경하온천호텔 남성사우나를 방문했다.

86번 확진자인 서구 거주 60대 남성에 대해서는 현재 방역 당국이 동선을 조사하고 있다.

방역 당국은 둔산전자타운·오렌지타운 상가 방문자를 비롯해 지난 13일 오후 2∼9시 대전 중구 사정동 웰빙사우나, 지난 14일 오전 10시∼오후 3시 경하온천호텔 남성사우나 방문자는 보건소를 방문해달라고 당부했다.

kjunho@yna.co.kr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