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 Live]김민우 실점 막은 장진혁 칼날 송구, 한용덕 감독 용병술의 성공

2020-05-23 18:29:30

한화 장진혁. 스포츠조선DB

[창원=스포츠조선 김영록 기자]장진혁의 날카로운 송구가 한화 이글스의 추가 실점을 막았다.



23일 창원NC파크에서는 한화와 NC 다이노스의 시즌 2차전 경기가 진행중이다.

NC 선발 드류 루친스키는 4회까지 퍼펙트 피칭을 하고 있다. 한화 김민우 역시 4회까지 1실점으로 쾌투중이다.

4회말 김민우는 노진혁에게 볼넷, 강진성에게 안타를 허용해 무사 1, 2루 위기를 맞았다. 하지만 알테어를 파울 플라이, 권희동을 삼진으로 잡았다.

박민우는 깔끔하게 중견수 앞 안타를 때렸다. 하지만 이날 한화 중견수는 어깨가 좋은 장진혁이었다. 장진혁은 날카로운 백홈 원바운드 송구로 홈에 파고들던 노진혁을 잡아냈다. 이날 이용규 대신 장진혁을 선발 출전시킨 한용덕 감독의 용병술이 멋지게 맞아떨어진 것.

SBS스포츠 중계진도 "장진혁이 공을 잡기전 홈송구를 위한 준비 자세가 완벽했다. 송구도 정확했다"며 찬사를 보냈다. NC는 비디오 판독을 요청했지만, 판독 결과 아웃으로 결론지어졌다. 김민우는 추가 실점 위기를 탈출했다.

창원=김영록 기자 lunarfly@sportschosun.com



[반론보도] "공직기강 무너진 SH공사…`조직관리 미흡` 김세용 사장 책임론 확산" 보도 관련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