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Live]알칸타라, 최고 157km 광속구로 6이닝 4실점...시즌 3승 요건

2020-05-23 19:27:16

두산 알칸타라 박재만 기자 pjm@sportschosun.com/2020.05.21/

[대구=스포츠조선 정현석 기자]두산 투수 알칸타라가 시즌 3승째를 눈앞에 뒀다.



알칸타라는 23일 대구 라이온즈파크에서 열린 삼성과의 주말 3연전 두번째 경기에 선발 등판, 6이닝 동안 홈런 2방 포함, 6안타 4사구2개 3탈삼진 4실점(3자책) 했다.

화끈하게 터진 타선 지원 덕에 알칸타라는 10-4로 크게 앞선 7회 불펜에 마운드를 넘기며 승리 요건을 갖췄다. 승리하면 지난 12일 사직 롯데전 이후 3연승이다.

1회가 고비였다. 선두 타자 김상수를 몸에 맞는 볼로 내보낸 뒤 김지찬의 내야안타와 내야 실책으로 무사 만루에 몰렷다. 김동엽을 삼진 처리한 뒤 이학주의 안타성 타구를 중견수 정수빈이 호수비로 막는 사이 선취점을 내줬다. 후속 이원석을 범타 처리하며 최소 실점으로 위기를 막아냈다.

최고 157㎞의 강속구와 고속 슬라이더를 앞세워 큰 위기 없이 순항하던 알칸타라는 10-1로 크게 앞선 6회 살짝 방심을 했다. 김동엽에게 솔로홈런을 허용한 뒤 강민호에게 투런포를 내주고 말았다. 4실점으로 늘어난 알칸타라는 살짝 아쉬운 표정을 감추지 못했다.

투구수오 100개가 넘어가면서 알칸타라는 7회부터 최원준에게 마운드를 넘겼다.

대구=정현석 기자 hschung@sportschosun.com



[반론보도] "공직기강 무너진 SH공사…`조직관리 미흡` 김세용 사장 책임론 확산" 보도 관련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