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 라인업]NC, 양의지 대신 김태군 선발→박석민 4번·알테어 7번

2020-05-22 18:00:25

NC 김태군. 허상욱 기자 wook@sportschosun.com

[창원=스포츠조선 김영록 기자]NC 다이노스의 간판타자이자 포수인 양의지가 휴식을 취한다. 대신 박석민이 4번타자를 맡고, 김태군이 선발로 나섰다.



NC는 22일 한화 이글스 전을 앞두고 라인업을 공개했다.

기존의 박민우(2루) 이명기(좌익수) 나성범(지명타자)의 1~3번은 그대로 간다. 박석민(3루)이 4번으로 출격하고, 노진혁(유격수)과 강진성(1루), 알테어(중견수)가 각각 5~7번으로 전날 대비 한 칸씩 전진배치됐다. 포수는 김태군, 9번 우익수로 권희동 대신 김준완이 투입됐다. 선발은 김영규다.

한화는 NC 선발 김영규가 왼손투수임에도 불구하고 정은원(2루)과 김문호(1루), 제라드 호잉(우익수), 이성열(지명타자)까지 1~4번을 좌타자로 채웠다. 송광민(3루) 최재훈(포수) 정진호(좌익수) 노시환(유격수) 이용규(중견수)가 출전한다. 선발 마운드에는 워윅 서폴드가 오른다.

창원=김영록 기자 lunarfly@sportschosun.com




[반론보도] "공직기강 무너진 SH공사…`조직관리 미흡` 김세용 사장 책임론 확산" 보도 관련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