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실 현장]LG 이민호 말소-신민재 등록, 백승현 9번-3루 출격

2020-05-22 16:26:17

LG 트윈스 선수단이 12일 잠실야구장에서 훈련을 가졌다. LG 신민재가 훈련에 임하고 있다. 잠실=박재만 기자 pjm@sportschosun.com/2020.04.12/

[잠실=스포츠조선 박상경 기자] 데뷔 첫 승을 따낸 LG 트윈스 신인 투수 이민호가 당분간 휴식을 취한다.



LG 류중일 감독은 22일 잠실구장에서 갖는 KT 위즈전을 앞두고 이민호를 1군 말소하고 신민재를 콜업했다. 이민호는 21일 대구 삼성 라이온즈전에서 5⅓이닝 무실점을 기록하면서 데뷔 3경기, 선발 등판 첫 경기서 마수걸이승을 따냈다.

이민호는 2군 훈련장인 이천 챔피언스파크가 아닌 1군 선수단과 동행한다. 류 감독은 "필요하다면 퓨처스(2군)에서 던질 수도 있겠지만, 그럴 필요가 있나 싶다"고 말했다.

이민호와 자리를 바꾼 내야수 신민재는 올해 첫 1군 콜업이다. 신민재는 퓨처스(2군)리그 9경기서 타율 3할1푼8리(22타수 7안타), 출루율 4할2푼3리를 기록했다.

한편, 류 감독은 이날 선발 3루수에 김민성 대신 백승현을 배치했다. LG 관계자는 "부상 등 특별한 이유는 없다"고 말했다.

잠실=박상경 기자 ppark@sportschosun.com



[반론보도] "공직기강 무너진 SH공사…`조직관리 미흡` 김세용 사장 책임론 확산" 보도 관련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