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향대천안병원 김지선 교수, 'GSK 젊은의학자상' 수상

2020-05-21 10:18:51

김지선 교수

순천향대학교 부속 천안병원 정신건강의학과 김지선 교수가 대한신경정신의학회로부터 'GSK 젊은의학자상'을 수상했다.



'GSK 젊은의학자상'은 신경정신의학 분야에서 심사일로부터 3년 이내에 탁월한 연구업적을 이룬 만 40세 이하 젊은 연구자에게 수여하는 상이다.

김 교수는 기분장애를 비롯한 주요 정신질환의 임상적 특성과 관련된 뇌파의 사건유발전위 연구를 통해 우수한 학술적 성과를 거두었다는 평가를 받았다.

김 교수가 발표한 주요 연구논문은 ▲감정의 예민성과 충동성을 반영하는 청각유발전위, ▲기분장애 환자의 자해 행동과 관련한 충동성, 염증성 사이토카인, 전두엽 뇌파활성화의 탐색적 연구, ▲조현병의 관해 예측을 위한 MMN 사건유발전위, ▲ADHD 증상을 동반한 기분장애 환자에서의 휴지기 알파, 감마 활동성 연구, ▲ADHD 증상을 동반한 우울증 환자의 청각유발전위, ▲정서적 소진과 관련된 요인 연구, ▲젊은 성인의 갑상선기능저하증과 우울증 발생률: 빅데이터 연구, ▲사건유발전위를 통해 본 아동기 외상을 동반한 성인의 충동제어와 관련한 전두엽의 활성도 저하, ▲아동기 외상과 성인에서의 우울, 불안을 매개하는 반추의 역할, ▲조현병 환자에서의 출생계절과 발병연령, 클로자핀 사용과의 연관성 연구: 빅데이터 연구 등이다.

한편, 시상식은 오는 7월 9일 서울 스위스그랜드호텔에서 개최하는 '2020년 대한신경정신의학회 춘계학술대회'에서 열릴 예정이다. 장종호 기자 bellho@sportschosun.com



[반론보도] "공직기강 무너진 SH공사…`조직관리 미흡` 김세용 사장 책임론 확산" 보도 관련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