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서운 우리카드, 4연승으로 대한항공 꺾고 1위 등극

2020-01-04 16:25:45

우리카드. 사진제공=KOVO

[스포츠조선 나유리 기자]파죽의 4연승. 우리카드 위비가 대한항공 점보스를 꺾고 선두에 올라섰다.



우리카드는 4일 인천계양체육관에서 열린 2019~2020 도드람 V리그 대한항공과의 4라운드 맞대결에서 세트스코어 3대0(25-19,25-21,25-22)로 완승을 거뒀다.

경기 전부터 기대를 모았던 '빅매치'였다. 경기 전까지 대한항공과 우리카드는 승점 36점, 13승6패로 1,2위에 올라있었다. 우리카드가 세트득실에서만 밀린 상태였다. 하지만 우리카드는 이날 전까지 3연승을 달리며 기세를 몰았다.

마침내 펼쳐진 맞대결에서 우리카드가 완승을 거뒀다. 대한항공은 현재 대표팀 차출로 한선수, 곽승석, 정지석, 김규민까지 주축 선수들이 대거 빠져있는 상황. 우리카드도 나경복과 이상욱이 대표팀에 갔지만, 최근 흐름에서 더 앞섰다. 그래도 대한항공은 결코 방심할 수 없는 상대다. 이날 경기를 앞두고 우리카드 신영철 감독은 "대한항공 주축 선수들이 빠져있다고 해도 대체 자원들도 대부분 기량이 좋은 선수들이고, 적응하면 어떻게 될지 몰라 방심할 수 없다"고 이야기했다.

하지만 막상 뚜껑을 열어보니 우리카드의 완승이었다. 우리카드는 대한항공 주포 비예나를 묶는데 주력했다. 1세트 초반 접전 끝에 25-19로 이기면서 기선 제압에 성공했으나 2세트에서는 펠리페가 살아나면서 빠르게 역전 후 점수 차를 벌렸다. 1,2세트를 모두 빼앗긴 대한항공은 마지막 3세트에서 서브 우위를 점하며 리드를 잡았지만, 중요한 상황에서 실점이 나왔다. 우리카드는 한성정이 19점, 펠리페가 18점을 각각 올리면서 승리를 이끌었다. 이날 승리로 승점 3점을 추가한 우리카드는 14승6패 39점으로 단독 선두에 올라섰다.

나유리 기자 youll@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