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왕' 김단비, 올스타 팬투표 WKBL 최초 4년연속 1위

2019-12-31 14:37:40



[스포츠조선 최만식 기자] 신한은행 김단비가 한국 여자프로농구에 새로운 역사를 썼다.



여자프로농구 최초로 올스타전 4년 연속 1위라는 대기록을 세운 것.

한국여자농구연맹(WKBL)은 지난 11일부터 30일까지 진행된 '2019∼2020 하나원큐 여자프로농구 올스타전' 팬 투표 결과를 발표했다.

투표 결과 김단비가 올해도 총 1만2756표를 얻어 1만2577표를 얻은 강이슬(KEB하나은행)을 179표 차로 따돌리고 올스타 팬 투표 1위를 차지했다. 중간집계 이후 상승세를 보인 김한별(삼성생명)은 1만1104표를 받으며 3위에 이름을 올렸다.

김단비는 지난 2016~2017시즌부터 팬 투표 1위에 오른 뒤 이번 4시즌째 최고의 인기 선수임을 입증했다.

생애 첫 올스타전 출전의 기쁨을 누린 선수도 나왔다. 지난 시즌 신입선수 선발에서 1순위였던 박지현(우리은행)과 올 시즌 어시스트 전체 1위를 기록하고 있는 안혜지(BNK 썸)가 주인공이다. 박지현은 1만50표로 전체 5위, 안혜지는 8740표를 획득하며 8위를 기록했다.

드래프트 방식으로 선정된 핑크스타와 블루스타의 선수단 구성도 확정됐다. 핑크스타는 김단비를 필두로 박지수(KB스타즈) 박지현 안혜지 신지현(KEB하나은행) 등이 호흡을 맞추고 블루스타는 강이슬과 더불어 김한별 박혜진(우리은행) 한채진(신한은행) 강아정(KB스타즈)으로 구성됐다.

감독 추천 선수로는 핑크스타에 염윤아(KB스타즈)와 고아라(KEB하나은행) 노현지(BNK 썸)가 포진했다. 블루스타에서는 김소니아(우리은행) 배혜윤(삼성생명) 김이슬(신한은행)이 출전한다.

양 팀 감독은 3라운드 종료 시점인 지난 29일자 순위에 따라 핑크스타는 위성우 우리은행 감독, 블루스타는 안덕수 KB스타즈 감독이 지휘봉을 잡게됐다.

핑크스타, 블루스타 모두 11명의 선수가 확정된 가운데 남은 1명의 자리는 WKBL이 지난 24일부터 진행한 'WKBL 올스타전 12번째 선수를 모집합니다' 이벤트를 통해 선발할 예정인 WKBL 팬 지원자가 합류한다. 최만식 기자 cms@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