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년 동안 연락 없던 친구에게 모바일 청첩장 받고 서운하다 했다가 욕 먹었습니다.

황수빈 기자

기사입력 2023-05-10 16: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