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등 노리는 박성현의 다짐 "2023년, '우승'이 꼭 들어가야 한다"

박상경 기자

기사입력 2023-01-09 14:21: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