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컵 실력 아니다→감독 바꿔라!' 中, 극적인 3차 예선 진출에도 팬들 분노 폭발

김가을 기자

기사입력 2024-06-12 21: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