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임은 내가 져야" 결국 동료들에게 사과한 '캡틴' 손흥민, 그를 미소짓게 한 과르디올라

김성원 기자

기사입력 2024-05-15 11: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