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에게 최고의 선수!" 엔리케 감독, '이강인 도플갱어'에게 '극찬 세례'

박찬준 기자

기사입력 2024-04-02 09: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