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일한 개막 후 홈 2연전, 신바람 '정효 매직'…'현대가'+'경인더비'의 동상이몽

김성원 기자

기사입력 2024-03-08 05: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