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순위 우승후보' 일본, 미토마까지 복귀하며 완전체 "잔디의 감촉 확인"

한동훈 기자

기사입력 2024-02-01 16: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