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켜, 우리가 데려간다' 토트넘행 유력하던 피지컬 괴물 센터백, 맨유가 하이재킹 뛰어들었다

이원만 기자

기사입력 2024-01-02 23: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