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승도, PO도 정해지지 않았다' 마지막까지 온 '역대급 승격 전쟁'

박찬준 기자

기사입력 2023-11-14 05:31: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