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N은 덜 피곤하다?" 위르겐 클린스만 감독의 '명확한' 논리. 해외 매체들은 의문과 우려를 표시했다

류동혁 기자

기사입력 2023-10-10 17:46: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