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저우현장]분열하는 중국, 추가실점 후 '더티 반칙' 경고→선수 조기교체…전반 40분 2-0 리드

윤진만 기자

기사입력 2023-10-01 21:44: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