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극과극 체험' 이타적 캡틴 SON, 한 경기만에 달라진 평가…볼터치·키패스·경합 'UP'

윤진만 기자

기사입력 2023-08-20 08:40: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