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키퍼 아닌 필드 플레이어 뛸 수 있어" 토트넘 아닌 아스널 둥지 튼 라야의 '도발'

김성원 기자

기사입력 2023-08-16 09:47: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