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이상 계획에 없어" 칼 빼든 포스테코글루, 토트넘 레코드 역대 최악의 '먹튀' 오명

김성원 기자

기사입력 2023-08-09 21:47: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