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우디가 유일한 입찰" 속 타는 PSG "최고의 선수를 공짜로 보낼 수 없어"

한동훈 기자

기사입력 2023-08-01 15:38: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