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리시치 프리시즌은 속임수" SON과 비교 불가…토트넘 이미 결별 통보

김성원 기자

기사입력 2023-07-28 16:52: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