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히어 위 고' 로마노 "모든 것은 투헬이 뒤에서 조종, 곧 3차 제안"…바뮌, 케인 영입 확신

김성원 기자

기사입력 2023-07-27 11:47:39